구글드라이브 파일스트림, 파일 미러링 사용 방법 소개

installbackupandsync.exe - 예전 구글드라이브 설치 파일

GoogleDriveSetup.exe - 최근 구글드라이브 설치 파일(워크스페이스의 파일스트림 기능을 개선하여 구글 원에도 적용한듯 함)

 

구글드라이브 PC프로그램이 업데이트되면서 이제는 강제로 파일동기화 기능 대신

파일스트림

파일미러링

이런 기능을 사용하게되었다.

 

그럼 어떻게 사용하는 것이 최적의 방법일까?

물론, 본인의 용도에 맞게 사용하는게 가장 좋다.

 

나의 구글드라이브 용도

- 월간 사진 백업

- 업무 및 개인용 각종 프로그램의 환경설정 백업, 로그 자동 동기화

- 윈도우 시작메뉴, 프로그램 메뉴 백업 및 동기화 

- 자주 사용하는 개인, 업무파일 보관

- 구글이북 책갈피 동기화 

 

하여, 구글 드라이브는 매일 사용 중이다. 프로그램이 업데이트되면서 경로가 변경되었기 때문에 주로 사용하는 프로그램의 로그 백업 경로도 수정해주어야한다.

 

D\Google Drive 

기존에는 사용하는 여러 PC의 경로를 'D\Google Drive'로 동일화해서 사용했다. 다양한 PC에서 같은 경로를 사용하기 위해 환경설정에서 '드라이브 문자'를 정해준다. 'I'라는 문자로 정해본 모습이다.

내 컴퓨터: 특정 폴더의 파일을 구글드라이브에 백업
Google Drive: 파일 스트림, 파일미러링 사용

 

 

'내 컴퓨터' 사용 시 주의사항

기존에는 백업 시 용량을 차지하지 않았지만 이젠 차지한다. 

구글포토와 구글드라이브 동시 사용 시 두곳 모두 용량을 차지한다. 

기존에 용량을 차지하지 않던 모습, 포토와 드라이브 파일을 공유해서 그런듯 하다.
용량을 차지하는 모습, 이 파일은 구글포토에 이미 올라가있지만 인식을 못하고 구글드라이브로 올라간 것으로 인식

결론: 더 이상 구글드라이브에 폴더 형태로 이미지 백업은 할 수 없다.

 

기존에는 구글포토에 사진과 동영상을 업로드하고 컴퓨터 동기화를 통해서 동일한 파일을 동기화하여 용량 포함없이 백업이 가능했지만 더 이상 이렇게 이중 백업을 할 수 없게 되었다.

 

파일스트림으로 설정하고 '오프라인으로 사용' 기능을 통해서 기존 처럼 구글 드라이브의 특정 폴더를 로컬하드에 동기화가 가능하다. 

 

기술적으로 진보했지만 퇴보한 면도 있다.  구글포토 같은 경우는 따로 관리하지 않으면 특정 장소나 키워드로 사진 찾기가 너무나 어렵다.

 

#구글드라이브 #클라우드 

댓글(0)